충청뉴스라인
> 기획특집 > 우리가 사는 세상
셀프웨딩&리웨딩 촬영지 태안이 뜬다!천리포수목원 등 셀프&리웨딩 사진촬영 명소 8곳 선정·발표
김정기 기자  |  gie0624@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4.02  14:34:36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블로그 구글 msn

[충청뉴스라인 김정기 기자] 아름다운 꽃과 바다의 도시 태안군이 천리포수목원 등 셀프&리웨딩 사진 촬영 명소 8곳을 선정·발표했다.

군이 선정한 사진 명소는 △신두리 해안사구 △천리포수목원 △옹도 등대 △청산수목원 △팜카밀레 허브농원 △꽃지해수욕장 △안면도 자연휴양림 △나문재 관광농원 등 8곳이다.

군은 최근 커플 스스로 웨딩사진을 찍는 셀프웨딩과 리웨딩이 선풍적인 인기를 끎에 따라 태안군이 보유한 천혜의 관광자원을 새로운 콘텐츠로 육성키로 하고 내·외부 선정위원 9명이 지난 3월 30일과 31일 예비 대상지 10곳을 직접 둘러본 뒤 ‘셀프 & 리웨딩 명소 8선’을 선정했다고 밝혔다.

◆ 바람과 모래가 빚어낸 ‘신두리 해안사구’(원북면 신두리)

   
 

태안 북서부 해안에 위치한 우리나라 최대의 해안사구로, 광활하게 펼쳐진 해변과 함께 모래바람이 휘몰아치는 이국적인 사막의 풍경이 일품이다.

특히, 영화 ‘봉이 김선달’과 드라마 ‘하백의 신부’ 등 각종 영화와 드라마, CF, 뮤직비디오, 웹드라마 등 다양한 분야의 촬영이 신두사구에서 진행되는 등 높은 인기를 끌고 있기도 하다.

◆ 서해안의 푸른 보석 ‘천리포수목원’(소원면 의항리)

   
 

‘푸른 눈의 한국인’ 故 민병갈 원장이 1970년부터 정성을 쏟아 일궈낸 우리나라 1세대 수목원으로 1만 5,800여 종의 식물이 식재돼 있으며, 지난 2009년부터 일반인에 공개되기 시작했다.

바다와 꽃이 어우러지는 아름다운 풍경이 관광객들을 사로잡으며, 지난 2000년 세계에서는 12번째, 아시아에서는 최초로 국제수목학회로부터 ‘세계의 아름다운 수목원’ 인증을 받기도 했다.

◆ 태초의 모습을 간직한 ‘옹도 등대’(근흥면 가의도리)

 

   
 

옹도는 근흥면 신진도항에서 서쪽으로 약 12km 떨어져 있는 충남 유일의 유인등대섬으로, 지난 1907년 1월 서해안을 지나는 선박의 안전을 위해 등대가 세워진 후 106년 간 외부의 발길이 닿지 않은 채 태초의 모습을 간직해왔다.

지난 2013년 민간에 최초 개방됐으며, 동쪽으로는 단도와 가의도, 목개도, 정족도가 보이고 서쪽으로는 괭이갈매기 서식지인 난도, 궁시도, 병풍도와 충남 최서단 격렬비열도가 수평선 위로 장관을 이루는 등 뛰어난 경관을 자랑한다.

◆ 팜파스의 성지 ‘청산수목원’(남면 신장리)

   
 

삼족오 미로공원을 비롯해 모네, 고흐, 밀레 등을 주제로 한 테마정원 등이 아기자기하게 꾸며져 있으며, 수생식물원에는 수십 종의 연꽃과 수련, 물양귀비, 창포 등 희귀 수생식물이 방문객을 맞이한다.

특히, 가을이면 갈대의 일종으로 인테리어 및 사진소품으로 큰 인기를 끌고 있는 팜파스를 주제로 축제가 펼쳐져 관광객들에게 즐거운 추억을 선사한다.

◆ 어린왕자의 허브농원 ‘팜카밀레 허브농원’(남면 몽산리)

   
 

국내 최대의 허브관광 농원으로 동화 속을 그대로 옮겨온 듯한 정원에서 약 200종의 허브와 500여 종의 야생화, 150여 종의 습지식물을 만나볼 수 있다.

어린왕자를 테마로 한 정원이 싱그러운 자연을 선물하며, 각종 원예체험을 비롯해 허브요리·차·비누 만들기 등 다양한 체험활동을 즐길 수 있어 가족단위 관광객과 연인들에게 인기가 높다.

◆ 애틋한 전설이 전해지는 ‘꽃지 해수욕장’(안면읍 승언리)

   
 

남편을 끝내 기다리다 바위로 변했다는 전설을 품고 있는 꽃지의 명물 ‘할미·할아비 바위’가 유명하며, 서해안 낙조 감상의 대표적 명소로 널리 알려져 있다.

지난 2002년과 2009년 안면도국제꽃박람회 개최지로 유명세를 탔으며, 올해는 같은 장소에서 4월 19일부터 5월 13일까지 ‘제7회 태안 세계튤립축제’가 열려 꽃과 바다의 장관을 연출할 것으로 기대된다.

◆ 붉은 및 안면송이 아름다운 ‘안면도 자연휴양림’(안면읍 승언리)

   
 

지난 1992년 개장한 휴양림으로 오직 소나무 한 수종으로만 자연휴양림을 이루고 있어 관광객들의 편안한 쉼터로 자리 잡고 있다.

토종 적송 안면송이 국내에서 유일하게 집단 자생하고 있으며, 특히 지난 2008년 화재로 소실돼 전 국민에게 슬픔을 안겼던 숭례문 복원에 안면송이 사용되면서 그 우수성을 인정받기도 했다.

◆ 섬 안의 특별한 섬 ‘나문재 관광농원’(안면읍 창기리)

 

   
 

‘섬 안의 섬’이라는 콘셉트로 운영 중인 관광농원 겸 펜션으로 안면도 쇠섬 전체를 펜션단지로 꾸며 매우 넓은 규모를 자랑한다.

동화를 실제로 옮겨놓은 듯한 아기자기한 조형물들과 정원이 있어 웨딩사진 촬영 장소로 인기가 높다.
 

김정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블로그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편번호 : 33310  연수원 : 충청남도 청양군 화성면 구숫골길 105-19 (구재리 167-8)  |  대표전화 : 041-943-8113  |  팩스 : 041)943-4016
충북본부 : 충청북도 청주시 상당구 월평로 228 태성빌딩 2층 202호  |  전화 043-214-1285  |  팩스 0303-3130-1285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충남 아00202  |  등록연월일 : 2013.10.14  |  발행연월일 : 2013.10.15  |  발행인/편집인 : 김대균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대균
Copyright © 2013 충청뉴스라인. All rights reserved.